2018청주문화재야행_역사의 기억을 걷는 시간

연계 문화재

  • Home  >  
  • 청주문화재야행 장소  >  
  • 연계 문화재

1,500년 역사도시 청주의 도심거리와 골목을 따라
문화재를 보고 문화체험을 즐기며 청주의 한여름 밤 역사 이야기를 즐겨보자!

충청북도 기념물 제5호

압각수

주소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남사로 115 (남문로2가)

목은 이색과 고려 충신들의 목숨을 구한 900년 은행나무

높이는 30m이고 줄기밑둘레는 8m이며, 추정수령은 900년이다. 『동국여지승람』에 의하면 1390년(공양왕 2) 이초와 윤이가 명나라 태조에게 공양왕과 이성계가 군사를 일으켜 명나라를 치려하자 이를 반대한 이색 등을 살해하고 이현보 등을 유배보내려고 하였다. 이색 등 10여 명이 옥에 갇히는 소위 '이초의 난'에 연루되어 청주옥에 갇혔는데 마침 큰 홍수를 만나 이색 등은 이 은행나무에 올라 화를 면하였다고 한다. 이 소식을 왕이 듣고 이는 이색 등이 죄가 없음을 하늘이 증명하는 것이라 하여 석방하였다고 하는 일화를 간직하고 있는 유서 깊은 나무이다.
압각수라는 명칭은 잎의 모양이 오리의 발가락을 닮았다고 해서 얻어진 것이다. 한국에서 은행나무라는 명칭을 쓰고 있지만 중국에서는 압각수라는 명칭이 통용되고 있다. 은행나무는 중국원산의 나무로 암수의 구별이 있고 장수하는 나무이다. 청주의 압각수는 수형이 웅장하고 수세가 왕성한 편이다.